가끔 가슴이 답답해질때면,
스피커가 터질듯 볼륨을 높이고
기어를 수동으로 세팅한 후,
목적지 없는 질주본능을 일으키는 엑셀레이터를!

20110428, age 30.
in my vehicle,
photographed by YEONDUKI

'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10612 : Juergen Teller [touch me]  (0) 2011.09.10
20110519 : 뿅의 전설  (4) 2011.09.09
20110430 : 동현이네 집들이  (0) 2011.09.08
20110425 : 의형제  (0) 2011.09.08
20110428,  (0) 2011.08.28
20110424_2/4 : 논골집  (0) 2011.08.28
20110424_1/4 : 연극 [누가 누구?]  (0) 2011.08.28
20110417 : 원조호수삼계탕  (0) 2011.06.11
20110421,  (0) 2011.04.27
20110428, :: 2011.08.28 11:03
+-

Untitled Document